오늘의 QT (2017.11.15) 기사의 사진
“좋은 땅에 있다는 것은 착하고 좋은 마음으로 말씀을 듣고 지키어 인내로 결실하는 자니라.”(눅 8:15)



“But the seed on good soil stands for those with a noble and good heart, who hear the word, retain it, and by persevering produce a crop.”(Luke 8:15)



농사를 짓는 사람은 먼저 토양을 중요시합니다. 토양이 오염돼 있으면 식물이 온전하게 자라는 것이 불가능하기 때문입니다. 본문은 “좋은 땅은 마치 좋은 마음과 같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영적으로 비옥한 마음에 말씀의 씨가 떨어졌을 때 비로소 결실을 거둘 수 있다는 뜻입니다. 그러므로 ‘마음밭’이 오염되지 않도록 매 순간 주의를 기울여야 합니다. 또한 좋은 결실을 얻기 위해서는 인내해야 합니다. 마치 농부가 봄에 씨를 뿌리고 가을에 풍성한 열매를 맺기까지 기다리는 것처럼 믿음의 결실도 인내하는 자가 얻기 때문입니다.

김길선 목사(무주 가당교회)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