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분 충전으로 600㎞ 주행 지원 기사의 사진
삼성SDI가 15일 미국 디트로이트 코보(COBO)센터에서 열린 ‘2018 디트로이트 모터쇼’에서 급속충전 전기차 배터리 제품 등을 공개했다(사진).

삼성SDI는 이번 디트로이트 모터쇼 전시 콘셉트를 “내연기관과 동급 수준의 전기차 미래는 오늘 시작된다”는 의미를 담아 ‘Future Start Today’로 내걸었다. 우선 20분 급속충전 기술을 접목해 최대 600㎞까지 주행할 수 있는 전기차용 고에너지밀도 배터리셀을 중심으로 다양한 배터리셀 라인업을 선보였다. 용량을 45% 높이면서 충전속도가 5배 빠른 ‘그래핀 볼’ 소재, 용량 및 안전성을 동시에 개선하는 ‘전고체 전지’도 소개했다.

삼성SDI는 셀이 적용된 배터리 모듈 및 팩 제품도 함께 전시했다. ‘MFM 팩(다기능 배터리 팩)’은 원하는 용량만큼 모듈 수를 자유롭게 조절해 다양한 주행거리를 구현할 수 있다. 기존 셀 대비 높이를 최대 20% 이상 줄여 차량 내부 공간을 늘릴 수 있는 ‘로 하이트(Low Height) 셀’도 공개했다. 기존 ‘18650’ 모델 대비 용량을 50% 향상시키고 출력과 수명을 극대화할 수 있는 ‘21700’ 원형 배터리 셀 및 모듈도 전시했다.김현길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