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80대 폐렴 환자 숨져… 밀양 참사 사망 40명으로

경남 밀양 세종병원 화재 사망자가 1명 더 늘었다. 2일 밀양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10분쯤 창원경상대병원에서 치료 중이던 김모(81)씨가 사망했다. 김씨는 고혈압과 당뇨 등 기저질환으로 세종병원 3층에 입원해 있었는데 화재 이후 폐렴 치료를 받다가 숨졌다. 이로써 세종병원 화재 참사로 인한 사망자는 40명, 부상자는 151명으로 집계됐다. 부상자 중 3명은 아직 위독한 상태로 알려졌다.

이낙연 국무총리는 이날 오후 합동분향소가 마련된 밀양문화체육회관을 다시 찾아 희생자를 추모하고 유족들을 위로했다. 밀양시와 경남도는 3일 오전 11시 합동분향소에서 합동위령제를 열기로 했다. 세종병원 화재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한 합동분향소는 3일 오후 6시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밀양=이영재 기자 yj3119@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