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는 취약계층에게 일자리를 제공하는 두드림(Do Dream) 사업 참여자를 오는 28일까지 모집한다고 7일 밝혔다. 이 사업은 시가 인력을 채용해 자치구와 복지센터, 사회적 기업 등에 지원하는 방식으로 취약 계층 일자리(40개)와 제3섹터형 일자리(160개)로 나뉘어 진행된다. 취약계층형 일자리는 장애인과 장기실업자 등 사회적 약자를 대상으로 공공위험시설물을 수시로 적발 보고한다. 제3섹터형 일자리는 사회적경제기업 및 협동조합에 지역 현안 해결에 필요한 단기 인력을 지원한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