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대 로버트 켈리 교수 ‘TV부문 최고의 순간상’ 차지 기사의 사진
BBC 방송화면 캡처
지난해 3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과 관련해 로버트 켈리(사진) 부산대 교수가 영국 BBC방송과 화상 인터뷰하는 도중 자녀 두 명이 난입했던 방송사고가 7일(현지시간) 런던에서 열린 2018 브로드캐스트 어워즈에서 ‘TV부문 최고의 순간상’을 차지했다.

브로드캐스트 어워즈는 영국 잡지 브로드캐스트가 주관하는 시상식으로 매년 영국의 참신하고 획기적인 프로그램 및 제작사 등을 대상으로 20여개 분야에서 수상자를 선정한다. 올해 시상식에서 켈리의 인터뷰 장면은 ‘닥터 후’ ‘왕좌의 게임’ 등 쟁쟁한 드라마들의 명장면을 제치고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켈리 교수의 아이들이 생방송 도중 천진난만한 모습으로 끼어든 뒤 아내 김정아씨가 허둥대며 아이들을 데려가는 40여초의 영상은 당시 유튜브 등에서 폭발적인 인기를 끌었다. 또 서구 매체들이 아내 김씨를 무턱대고 유모라고 소개해 동양인에 대한 비하 논란이 일기도 했다.

장지영 기자 jyjan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