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관람객 발길 붙잡은 육아용품 기사의 사진
관람객들이 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제33회 베페 베이비페어'에서 육아용품을 살펴보고 있다. 국내외 380여개 임신·출산·육아 브랜드가 참여한 박람회는 11일까지 열린다. 곽경근 선임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