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경기도, 올 313억 투입 청년창업 4000여명 지원

경기도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할 스타트업 발굴·육성을 위해 올해 313억원을 들여 청년창업가 4000여명을 지원한다.

경기도는 8일 경기도청 북부청사에서 436개 스타트업과 3638명의 청년창업가를 지원하는 ‘2018년 기술혁신 창업지원 계획’을 발표했다. 주요 사업 방향은 성장단계별 맞춤형 창업지원, 창업 인프라 확충 및 기능고도화, 정책자금 및 투자지원 확대, 민관 협력 창업지원 체계 구축 등 4가지 19개 사업이다. 이들 사업을 통해 매출 5000억원, 일자리 창출 7000명, 지식재산권 700건, 투자유치 500억원을 달성할 계획이다. 성장 단계별 맞춤형 창업지원은 9개 사업에 116억8800만원, 창업 인프라 확충 및 기능 고도화에는 7개 사업에 90억3500만원, 정책자금 및 투자지원 확대에는 2개 사업에 100억원을 지원한다. 민관 협력 창업지원 체계 구축에는 6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의정부=김연균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