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6년 만에 올 뉴 K3 ‘업그레이드’ 기사의 사진
기아자동차가 13일 준중형 세단 올 뉴 K3(사진)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들어갔다.

올 뉴 K3는 2012년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6년 만에 새롭게 선보이는 2세대 풀체인지 모델이다. 올 뉴 K3는 ℓ당 15.2㎞의 경차급 연비로 기존 모델 대비 10% 이상 연비가 개선됐다. 최고출력 123마력, 최대토크(회전력) 15.7㎏·m의 동력성능을 확보했다.

올 뉴 K3는 기존의 다이내믹한 디자인 콘셉트에 볼륨감을 더했다. 기아차의 상징인 호랑이코 형상 그릴과 X자 형태로 교차한 주간 주행등, 풀 LED 헤드램프 등이 적용됐다. 차체 크기는 전장 4640㎜, 전폭 1800㎜, 전고 1440㎜, 축거(휠베이스) 2700㎜로 기존 모델보다 커졌다. 안전 사양으로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를 기본 장착하고 운전자 주의 경고 등을 적용했다. 올 뉴 K3 가격은 세부 모델에 따라 1590만원부터 2240만원 사이에 책정됐다. 27일 공식 출시된다.

임성수 기자 joylss@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