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소, 주방용품 등 행복박스 1000개 전달 기사의 사진
균일가 생활용품숍 다이소가 설을 맞아 지방자치단체와 공공기관에 다이소 행복박스 1000개를 전달했다(사진)고 13일 밝혔다.

다이소 행복박스는 주방용품, 식기, 욕실용품 등 생활필수품으로 구성됐다. 강남구청과 청주시청, 수서경찰서에 전달된 행복박스는 저소득 가정과 탈북민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

다이소는 2010년부터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진행해오고 있다. 지난해에는 행복박스 5000개를 저소득층 가정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다이소 관계자는 “민족 최대 명절인 설을 맞아 소외된 이웃들과 조금이나마 온정을 나누고자 행복박스를 준비했다”며 “다이소는 지난 20년간 국민과 함께 성장해온 자긍심을 가지고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심희정 기자 simcity@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