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도날드가 오는 15일부터 제품 가격을 100∼300원 인상한다. 가격이 오른 제품의 평균 인상률은 4.01%다. 맥도날드는 버거류 12개, 아침 메뉴 5개, 사이드와 디저트 4개, 음료 6개 등 27개 제품 가격을 인상한다고 13일 밝혔다. 대표 제품인 빅맥과 맥스파이시 상하이 버거는 각각 4400원에서 4500원으로 100원씩 오른다. 다만 맥런치 세트와 행복의 나라 메뉴 가격은 그대로 유지된다.

심희정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