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14㎏ 국내 최대 용량 건조기 출시 기사의 사진
삼성전자가 국내 최대 건조 용량(14㎏)의 건조기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사진). 신제품은 기존 9㎏ 모델의 115ℓ 건조통과 비교할 때 대폭 확대된 207ℓ 건조통을 적용했다. 많은 양의 세탁물은 물론이고 겨울철 두꺼운 이불까지 한 번에 건조할 수 있다.

또 기존 인버터 저온제습 방식을 업그레이드한 ‘하이브리드 히트펌프’ 기술도 적용했다. 하이브리드 히트펌프는 초반 히터로 최적의 온도에 도달한 후 인버터 히트펌프로 건조하는 방식이다. 해당 기술을 적용하면 스피드 모드 기준 59분 만에 건조를 마칠 수 있다.

삼성전자는 다음 달 정식 출시에 앞서 이날부터 삼성닷컴과 주요 유통사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예약판매를 실시한다.

김현길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