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 박승민·심은정·신선임 교수, 풀러신학교 논문상

숭실대 박승민·심은정·신선임 교수, 풀러신학교 논문상 기사의 사진
숭실대(총장 황준성) 박승민 기독교학과 교수와 심은정, 신선임 베어드학부대학 교수가 미국 풀러신학교 STAR(Science, Theology, and Religion)연구소가 수여하는 ‘2018 탁월한 논문상’에 최우수논문상과 우수논문상(공동집필) 수상자로 각각 선정됐다.

박 교수는 ‘사회정의의 관점에서 본 사회적 사건에 의한 간접외상 치유와 기독교상담의 역할’을 주제로 최우수논문상을 받았다. 세월호 참사를 비롯해 한국 사회에서 발생한 재난과 그 여파로 국민들이 경험한 간접외상 현상을 연구했다.

심은정, 신선임 교수는 ‘대학생활 스트레스, 부정 정서, 종교적 대처가 인터넷 중독과 알코올 중독에 미치는 영향: 기독교 집단과 무교 집단의 비교’를 주제로 공동논문을 작성해 우수논문상을 수상했다. 논문은 STAR연구소의 월간 뉴스레터에 소개될 예정이다.

장창일 기자 jangci@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