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아동에게 사랑의 밀가루 보내기… 서울 영락교회, 2000만원 전달

北아동에게 사랑의 밀가루 보내기…  서울 영락교회, 2000만원 전달 기사의 사진
서울 영락교회(김운성 목사)는 26일 국제구호개발기구 월드비전(회장 양호승)과 함께 북한 아동을 위한 후원금 전달식을 갖고 2000만원을 전달했다(사진).

영락교회 성도들이 지난 사순절 고난주간 헌금해 조성된 후원금은 월드비전이 진행 중인 ‘2018 고난주간 평화나눔 캠페인-사랑의 밀가루 보내기’ 캠페인에 쓰인다. 주로 영양실조를 겪는 북한 어린이에게 밀가루 600t을 지원, 빵과 국수를 공급하는 데 보태진다.

김운성 목사는 “북한 이웃에게 그리스도의 사랑이 전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