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식 개선 스토리텔링 공모전 7월 15일까지 접수

장애인식 개선 스토리텔링 공모전 7월 15일까지 접수 기사의 사진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 목사)이 장애인식 개선을 위해 ‘제4회 스토리텔링 공모전’을 개최한다. ‘일상 속의 장애인’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공모전은 장애인과 장애인 가족, 지인 등 장애와 관련된 에피소드가 있으면 누구나 응모 가능하다. 참가 부문은 사진(3000×2000픽셀 이상)과 수필(4000자 이내) 두 가지다.

응모작은 1차 내부 심사와 2차 전문심사를 거쳐 오는 8월 중 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다. 보건복지부장관상 국민일보사장상 등 19개 수상작을 선정해 총 상금 570만원을 수여한다. 당선작은 밀알복지재단을 통해 장애인식 개선 콘텐츠로 활용된다.

밀알복지재단 홈페이지에서 지원서를 내려받아 응모작과 함께 이메일(pr@miral.org) 또는 우편(서울 강남구 밤고개로1길 38 B동 101호 밀알복지재단 공모전 담당자 앞)으로 보내면 된다. 마감은 다음 달 15일이며 사진은 이메일로만 접수한다. 작품 접수 선착순 20명에게는 기념품을 증정한다(070-7462-9046).

최기영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