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카페] 무더위에 목 축이는 참새 기사의 사진
폭염주의보가 연일 발령되고 있습니다. 서울 효창공원의 식수대에 참새가 수도꼭지에 부리를 집어넣고 물을 마시며 더위를 식힙니다. 더운 날씨에는 ‘참새가 방앗간을 거저 지나랴’라는 속담이 무색하게 방앗간보다는 시원한 물을 찾을 것 같습니다.

글·사진=권현구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