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 저소득층 가정 고교생에 교복 지원 기사의 사진
GS건설은 3일 저소득층 가정 고교생의 교복 지원을 위해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에 5000만원을 기탁했다고 4일 밝혔다(사진).

GS건설은 기아대책기구와 함께 서울 종로·은평·동작·서대문·중구 5개 구에 거주하는 저소득층 청소년 300명을 선정해 1인당 15만원 상당의 여름 교복을 지원할 예정이다. 지원 대상자는 각 지방자치단체와 사회복지기관을 통해 선정했다.

GS건설은 교복지원 사업 외에도 ‘꿈과 희망의 공부방’ ‘꿈과 희망의 놀이터’ ‘즐거운 방과후 교실’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정건희 기자 moderat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