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이 2018청주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 사랑의 입장권 기부 1호가 됐다.

청주직지코리아조직위원회와 NH농협은행은 9일 청주시청에서 사랑의 입장권 전달식을 열었다. NH농협은행은 5000만원 상당의 입장권 1만장을 구입해 청주시에 전달했다. 입장권은 기초생활 수급자와 한부모 가정, 차상위 계층, 장애인, 홀몸 노인 및 복지 관련 기관·단체에 전달될 예정이다. 사랑의 입장권은 누구나 구입해 기부할 수 있으며 5000원에 판매되고 있다.

2018청주직지코리아 국제페스티벌은 오는 10월 1일부터 21일까지 청주예술의전당 일원에서 ‘직지 숲으로의 산책’을 주제로 개최된다. 이번 직지코리아는 직지를 만들어 낸 고려 정신에 초점을 둔 힐링 페스티벌로 열린다.

조직위는 글로벌 초대작가 주제 전시, 세계기록유산 기획전, 종이에서 반도체까지 테마전 등을 마련해 직지에서 반도체로 이어지는 청주의 문화·산업을 조망하기로 했다. 행사장 일원에는 신개념의 야간 경관 연출 기법이 도입된 ‘직지 숲’이 구성되고 직지교와 청주공예관에서는 미디어 매핑 방식의 퍼포먼스가 펼쳐진다. 시 관계자는 “소외된 이웃과 함께하는 사랑의 입장권 보내기 운동이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며 “이번 직지코리아는 유네스코 세계 기록유산인 직지의 창조정신을 계승하는 축제의 장으로 치러진다”고 말했다.

청주=홍성헌 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기사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