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장합동 ‘제1회 총회장상’ 3개 부문 시상

예장합동 ‘제1회 총회장상’ 3개 부문 시상 기사의 사진
대한예수교장로회(예장) 합동(총회장 전계헌 목사)이 총회 위상을 높인 교회와 성도, 단체를 격려하고 시상하는 ‘제1회 총회장상 수여식’을 9일 서울 강남구 총회회관에서 진행했다. 총회장상포상위원회(위원장 이영민 목사) 주최로 열린 수여식에선 개인에게 ‘밀알상’ 교회에 ‘참빛상’ 기관 및 단체에 ‘등대상’이 수여됐다(사진).

밀알상은 동성애 문제와 목회자 납세 대책에 앞장서 온 소강석(새에덴교회) 목사, 수어 성경 제작을 위해 헌신해 온 이영빈(성남농인교회) 목사, 한센인 선교 사역을 펼쳐온 정상권(암사제일교회) 장로, 충남대 총장 오덕성(새로남교회) 장로가 수상했다.

참빛상에는 신령교회(현종규 목사) 예광교회(최형목 목사), 등대상에는 진양교회 화재 복구를 위해 협력을 보여 준 함평노회, 군선교의 롤모델을 제시한 군선교회 대구지회, 주일학교 신앙교육의 지향점을 보여 준 서울강남노회 주일학교연합회가 선정됐다.

전계헌 총회장은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해 온 수상자들이 이미 하나님께 ‘충성된 종’으로 인정받았을 것”이라며 “앞으로도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는 사역이 끊임없이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최기영 기자 ky710@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