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현대백화점, 순직 소방관 유가족에게 지원금 2억5000만원

현대백화점, 순직 소방관 유가족에게 지원금 2억5000만원 기사의 사진
현대백화점그룹은 10일 순직 소방관 유가족에게 지원금 2억5000만원을 전달(사진)했다고 밝혔다.

박동운 현대백화점 사장은 이날 정부세종청사 소방청에서 조종묵 소방청장과 ‘순직 소방관 가족 지원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현대백화점그룹 사회복지재단은 2008년부터 소방청에서 추천한 순직 소방관 자녀(초·중·고교생)를 대상으로 학비 200만∼300만원을 지원하는 ‘파랑새 장학금’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올해까지 총 396명에게 11억원의 학비를 지원해 왔다. 특히 올해는 지원 규모(1억원)를 대폭 늘려 유가족의 생활환경 개선 및 심리치료도 지원할 예정이다.

김혜림 선임기자 ms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