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시인 김현·소설가 김혜진, 신동엽문학상 수상자로

시인 김현·소설가 김혜진, 신동엽문학상 수상자로 기사의 사진
제36회 신동엽문학상 수상자로 시인 김현(38·왼쪽 사진)과 소설가 김혜진(35)이 선정됐다고 이 상을 주관하는 창비가 31일 밝혔다. 수상작은 시집 ‘입술을 열면’(창비)과 장편소설 ‘딸에 대하여’(민음사)다. 심사위원회는 “소수자 옹호라는 시적 사명을 수행하며 자신만의 시 세계를 밀어붙인 김현 시집과 사랑의 서사를 설득력 있게 풀어내며 여운을 남긴 김혜진 장편소설을 수상작으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신동엽문학상은 시인 신동엽(1930∼1969)의 문학과 그 정신을 기리기 위해 유족과 창비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이다. 상금은 2000만원이다. 시상식은 11월 말에 열릴 예정이다.

강주화 기자 rula@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