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예배 365-9월 4일] 가장 비밀스러운 진리

[가정예배 365-9월 4일] 가장 비밀스러운 진리 기사의 사진
찬송 : ‘달고 오묘한 그 말씀’ 200장(통 235장)

신앙고백 : 사도신경

본문 : 요한복음 1장 15∼34절


말씀 : 세례 요한에 대한 유대인들의 반응은 거의 절대적이었지요. 한 걸음 더 나아가 그를 메시아로 여기는 유대인까지 있을 정도였습니다. 그만큼 그의 영향력이 대단했다는 말입니다. 그러나 세례 요한은 자기 뒤에 오실 한 분을 소개합니다.

첫째, 세례 요한은 하나님의 가장 비밀스러운 진리를 설명해 주고 있습니다. 지금 세례 요한이 온 힘을 다하여 큰 소리로 증거하고 있는 것은 “내 뒤에 한 분이 온다”는 것입니다. 원래 ‘메시아’라는 말은 ‘기름부음을 받았다’는 뜻입니다. 이것은 하나님이 세우시고 보낸 사람을 의미합니다. 그래서 이스라엘의 역사는 하나님의 백성들이 위기에 처할 때마다 구원자들을 보내셔서 그들을 건져주신 일들로 연속됩니다.

그런데 구약의 말라기서를 끝으로 400년 동안 하나님이 세운 사람이 나타나지 않고 있었습니다. 다만 선지자 이사야에 따르면 마지막 날에 어마어마한 능력을 가지신 분이 오시기 전에 주의 길을 예비하는 외치는 자의 소리에 대한 예언(사 40:3)과 선구자가 있을 것에 대한 예언도 함께 기록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온 인류는 메시아를 기다려 왔던 것입니다.

둘째, 세례 요한은 예수님을 가리켜 나보다 앞선 분이라고 소개했습니다. 이 말은 예수님께서 세례 요한보다 이 땅에 먼저 왔다는 단순한 뜻이 아닙니다. 세례 요한은 인간이기 때문에 이 세상에 태어나면서부터 존재한 것이지만 예수님은 영원 전부터 계신 분입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이런 엄청난 진리를 모든 사람에게 알리는 것을 원치 않으셨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비밀을 감추면서도 택한 백성들에게는 드러내기를 기뻐하십니다. 그래서 우리가 성경말씀을 듣는 것은 금광에서 보화를 캐내는 것과 같습니다.

예수님은 이 세상이 생기기도 전에 먼저 존재하신 하나님이십니다. 우리 인간들과는 비교조차 할 수 없는 분이지만 우리를 사랑하셔서 여기까지 오신 것입니다.

셋째, 세례 요한은 예수님의 특징을 충만과 은혜로 나타내고 있습니다. 16절 말씀에 보면 “우리가 다 그의 충만한 데서 받으니 은혜 위에 은혜러라”라고 했지요. 여기서 ‘충만’이라고 하는 것은 무엇인가 가득 찬 상태를 말합니다. 사실 우리가 가진 능력은 전부 하나님께로부터 빌려 쓰고 있는 것입니다. 그런데 만약 하나님께서 우리 인간의 능력을 도로 찾아가신다면 그 순간 우리는 모두 빈털터리가 되고 말 것입니다. 그러기에 우리는 능력의 근원자이신 하나님을 잡아야 망하지 않습니다.

이 땅에 오신 예수님은 어느 누구에게도 능력이나 권세를 빌려오지 않았습니다. 자기 자신 안에 모든 능력과 권세로 충만하신 분이십니다. 이 모든 것을 우리에게 주시기 위해서 예수님께서 이 땅에 오신 만큼 우리는 주님께 나아가 간청하는 것이 마땅합니다. 그러면 하나님의 능력과 기적, 축복이 ‘은혜 위에 은혜’로 풍성하게 나타날 것입니다.

기도 : 사랑의 하나님, 말씀이 육신이 되어 이 땅에 오심에 감사합니다. 충만하신 은혜를 기쁨으로 받아 누리게 하옵소서.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주기도문

이에스더 목사 (요나3일영성원장)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