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000명 참가 ‘평화통일 마라톤대회’ 성료 기사의 사진
‘2018 평화통일 마라톤대회’가 경기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 일대에서 7일 열려 참가자들이 한반도 평화를 염원하며 힘차게 달리고 있다. 경기도 제공
한반도 평화를 기원하며 비무장지대(DMZ) 일원을 달리는 평화통일 마라톤대회가 국내외 마라톤 동호인, 주한미군, 국군 장병 등 90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7일 성황리에 열렸다.

경기도는 이날 경기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 일대에서 2018 평화통일 마라톤대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도는 남북 간 평화 분위기가 지속되면 내년에는 마라톤대회를 개성까지 연장해 개최하는 방안을 정부 및 민간단체들과 적극 협의할 계획이다.

평화통일 마라톤대회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민통선 구간인 통일대교를 지나 남북출입사무소까지 달릴 수 있어 국내외 마라토너들에게 인기가 높다.

이날 대회는 임진각 평화누리에서의 공식행사를 시작으로 풀코스와 하프코스, 10㎞, 6㎞ 등 4개 코스로 나뉘어 진행됐다. 풀코스 참가자들은 리비 사거리와 남북출입사무소, 하프코스는 여우고개사거리와 남북출입사무소, 10㎞는 군내삼거리, 6㎞는 통일대교 북문을 각각 돌아오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각 코스별 입상자에게는 상장과 트로피, 부상 등이 주어졌으며 참가자 전원에게 완주메달과 기록증, 기념품이 제공됐다. 인기가수 홍진영 및 치어리더 팀의 축하공연과 페이스 페인팅, 캐리커쳐, 전통매듭 만들기 등 부대행사도 진행됐다.

파주=김연균 기자 yk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