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카페] 익어가는 가을 기사의 사진
단풍이 절정에 이르렀습니다. 푸르던 담쟁이덩굴 잎이 선선한 바람과 따사로운 가을 햇살을 만나 붉게 익어갑니다. 단풍이 낙엽이 되기 전 가까운 공원을 찾아 익어가는 가을을 느껴보는 것은 어떨까요.

글·사진 = 권현구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