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카드, 비정규직 180명 일괄 정규직으로 채용 기사의 사진
우리카드는 파견·사무 계약직으로 근무하던 비정규직 직원 180명을 정규직으로 채용했다고 7일 밝혔다(사진).

서류 및 필기, 면접 전형을 거쳐 지난 1일 전환 채용된 직원들은 설 연휴가 끝난 뒤 정규직 신분으로 처음 출근했다.

우리카드 관계자는 “이번 정규직 전환으로 숙련도 높은 인력의 이탈을 막고 업무 효율성을 높일 수 있게 됐다”며 “카드 가맹점 수수료 인하 등으로 경영 환경이 녹록지 않지만 노사 간의 단단한 내부 결속으로 어려운 상황을 헤쳐 나갈 수 있다는 게 경영진의 판단이었다”고 말했다.

양민철 기자 liste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