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신임 사무총장에 김순철 기사의 사진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은 임기 3년의 신임 사무총장에 김순철(사진) 전 신용보증재단중앙회장이 선임됐다고 10일 밝혔다.

행정고시(27회) 출신인 김 사무총장은 경제기획원, 산업자원부 수출과장, 중소기업청 기획조정관과 차장을 거쳐 신용보증재단중앙회를 이끌었다.

김 사무총장은 협력재단이 대·중소기업·농어업 상생·협력기관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조사연구·정책기획 기능 강화, 인센티브 확대 등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또 협력사의 경쟁력 향상을 위한 상생 협력기금 출연 확대, 은행 연계 전자시스템 구축도 약속했다.

2004년 설립된 협력재단은 대·중소기업·농어업 간 상생협력을 통해 한국경제의 지속적인 성장과 국내 기업의 해외 동반 진출을 지원하고 양극화 해소를 위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손재호 기자 sayh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