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LG, G8씽큐 화면 자체서 소리 내는 CSO 기술 탑재

LG, G8씽큐 화면 자체서 소리 내는 CSO 기술 탑재 기사의 사진
LG전자 크리스탈 사운드 올레드(CSO) 개념도. LG전자 제공
LG전자가 전략 스마트폰 LG G8 ThinQ(씽큐)에 화면 자체에서 소리를 내는 사운드 기술 ‘크리스털 사운드 올레드(CSO)’를 탑재한다.

14일 LG전자에 따르면 CSO 기술은 유기발광다이오드(올레드) 패널을 스피커의 진동판처럼 활용하기 때문에 별도 스피커 없이도 화면에서 직접 소리를 낸다. 수화기 구멍이 아니라 화면 전체에서 소리가 나기 때문에 화면 어느 위치에 귀를 대더라도 통화가 가능하다.

또 CSO 기술을 적용하면 기존 스마트폰 수화기 구멍을 없애고 전면 디자인을 깔끔하게 만드는 것도 가능하다. LG전자 관계자는 “CSO와 제품 하단 스피커를 통해 2채널 스테레오 사운드를 구현했다”며 “고객들이 입체적이면서 균형 잡힌 사운드를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G8 씽큐의 사운드 기능은 영국 하이엔드 오디오 기업 메리디안과 협업을 통해서도 개선됐다. 7.1채널 음향을 만들어주는 입체 사운드시스템(DTS:X)을 유선 이어폰뿐 아니라 자체 스피커에서도 확대 지원한다.

LG전자 MC상품전략그룹장 마창민 전무는 “프리미엄폰에 걸맞은 프리미엄 사운드로 고품질 콘텐츠를 즐기는 고객들에게 한 차원 높은 사용자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성열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