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와 벌-완독 메이트’ 아카데미… 필름포럼, 9일부터 내달 30일


서울 서대문구 성산로 필름포럼(대표 성현 목사)은 오는 9일부터 다음 달 30일까지 매주 화요일 저녁 7시 30분 세미나실B에서 ‘죄와 벌-완독 메이트’(포스터)라는 제목으로 아카데미를 개최한다.

제목은 알고 있지만 길고 긴 러시아소설 ‘죄와 벌’. 주인공 라스콜리니코프의 이름 읽는 방법부터 직접 읽는데 꼭 필요한 핵심을 차근차근 짚어주는 시간으로 강사는 신영선 극단 팀스케네 대표다.

커리큘럼은 ‘제1강: 누가 살인할 권리를 가졌을까?’ ‘제2강: 성스러운 창녀?’ ‘제3강: 자수할 것인가 자살할 것인가’ ‘제4강: 부활이란 무엇인가’로 구성됐다. 20명 정원이며 수강료는 8만원. 필름포럼 홈페이지에서 자세한 내용을 안내받을 수 있다.

김아영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