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내외가 10일 오후(현지시간) 한·미 정상회담 참석차 미국 메릴랜드주 앤드루스 공군기지에 도착해 걸어나오고 있다. 미 의장대가 든 태극기의 태극 문양이 파란색이 아니라 색이 바랜 듯한 하늘색(원 안)이라 논란이 일었다. 우리 정부는 미국 측에 문제 제기를 할 것으로 알려졌다. 뉴시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