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

시사 > 전체기사

현대차 정몽구재단, 청소년 공감콘서트 ‘온드림스쿨’ 개최


현대자동차 정몽구재단이 명사 릴레이 강연콘서트 ‘청소년 공감콘서트 온드림스쿨’의 올해 투어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사진).

청소년들의 창의인성 함양과 진로탐색 기회를 마련한다는 취지로 기획된 청소년 공감콘서트 온드림스쿨은 2015년부터 4년간 총 28개 농·산·어촌 지역에서 열렸다. 3만2000여명의 학생들이 참여했으며 강연 내용은 전국 모든 학생들이 볼 수 있도록 방송으로 편성돼 여름방학과 겨울방학에 KBS 1TV를 통해 방영됐다. 방송 누적시청자 수는 2000만명에 이른다.

오는 23일 전북 남원 춘향문화예술회관에서 지역 청소년 800명과 함께 진행되는 올해 첫번째 콘서트에는 스타 수학강사로 유명한 교육자 차길영씨와 뮤지컬 배우 김호영씨가 강연자로 나선다. 주제는 ‘바쁜 학업 속에서도 자신만의 비전과 개성을 잃지 않으며 자존감 있는 사회인으로 성장해야 한다’는 의미의 ‘스라밸(study-life balance)’이다.

권오규 현대차 정몽구재단 이사장은 “청소년들이 각자의 미래를 생각해 보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기대한다”면서 “앞으로도 청소년들의 꿈과 희망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힘껏 응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임세정 기자 fish813@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