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종로구 송월동에 신축돼 17일 공식 개관하는 주한 스위스대사관. 한옥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지은 건물이다. 내부에 핵 대피소도 마련됐는데, 이에 대해 대사관 측은 “건물에 핵 대피소를 의무적으로 설치하는 스위스 자체 규정에 따른 것이고 북핵 공격에 대비한 것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주한 스위스대사관 제공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