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오른쪽)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22일 서울 종로구 광화문 인근 포시즌스호텔에서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과 면담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두 사람의 만남은 2015년 10월 부시 전 대통령이 프레지던츠컵 골프대회 개막식 참석차 방한했을 때 환담한 이후 4년 만이다. 삼성전자 제공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