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인의 편향된 정치적 돌출 행동, 복음사역에 걸림돌”

한교연, 전광훈 목사 비판 성명

한국교회연합(한교연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은 13일 정치적 발언으로 논란을 빚은 전광훈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 대표회장을 비판하는 성명을 발표했다.

한교연은 ‘현 시국에 대한 한국교회연합의 입장’이란 제목의 성명에서 전 대표회장을 향해 “정제되지 않은 표현으로 주장을 하는 게 과연 예수 그리스도께서 가르쳐준 복음의 정신에 부합하는지 먼저 생각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개인의 편향된 정치적 돌출 행동이 자칫 하나님이 한국교회에 요구하시는 선지자적 사명에 대한 왜곡으로 세상에 비쳐져 복음사역 전반에 큰 걸림돌이 될 수 있음을 모두가 자각하고 성찰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전 대표회장의 시국선언문 발표 후 한국교회 내 반목과 갈등이 빚어지는 상황에 대한 우려도 전했다.

한교연은 “대사회 대정부적 관점에서 한국교회가 직면한 모든 문제는 한국교회가 하나 되지 못하고 빛과 소금의 역할을 감당하지 못한 데서 비롯된 것”이라며 “우리의 잘못과 죄책을 하나님께 회개하고 나라와 민족을 위해 더욱 뜨겁게 기도하자”고 호소했다.

최기영 기자 ky710@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