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호단체 글로벌비전 2대 이사장에 신용수 목사

23일 전주 바울교회에서 취임식… 전임 이정익 목사 명예 이사장 추대


신용수(사진) 전주 바울교회 목사가 국제기독교구호개발기구 글로벌비전의 제2대 이사장으로 선임됐다. 글로벌비전은 오는 23일 오후 7시30분 전주 완산구 바울교회에서 법인 이사장 이취임 감사예배를 열고 신 목사를 이사장으로, 전임 이사장 이정익 목사는 명예 이사장으로 추대한다. 신 목사는 지난달 2일 정기총회에서 차기 이사장에 선출됐다. 박노훈 신촌성결교회 목사도 같은 날 부이사장으로 선임됐다. 글로벌비전 측은 “신 신임 이사장은 국내외 소외된 이웃을 지원하고 여러 후원자와 더불어 모두가 꿈꿀 수 있는 세상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민경 기자 grieg@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