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록체인 기술이 식재료 유통과정에도 접목된다.

LG CNS는 9일 식재료 유통구조에 블록체인 기술을 접목하기 위해 식자재 유통업체인 ‘세이정보기술’과 농산물 유통 플랫폼 개발에 나선다고 밝혔다.

양사가 향후 새롭게 구축할 식자재 유통 플랫폼에서는 생산부터 가공, 판매, 구매, 소비 전 단계에 걸친 정보가 실시간으로 저장되고 공유된다. 소비자들은 해당 식품이 어떠한 과정을 거쳐 전달됐는지 투명하게 알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날 양사는 서울 강서구 마곡동 LG CNS 본사에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했다. 두 회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LG CNS의 블록체인 기술과 급식 식자재 유통에 특화된 세이정보기술의 사업역량을 융합하는 ‘오픈 이노베이션’으로 시너지를 창출할 계획이다.

LG CNS는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과 기반 기술을 지원하고, 세이정보기술은 플랫폼에서 제공할 구체적 서비스를 개발하는 방식이다.

김성훈 기자 hunhun@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