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초당파 의원 모임인 ‘다함께 야스쿠니 신사에 참배하는 국회의원 모임’ 소속 의원들이 15일 광복절이자 일본 종전(패전)일을 맞아 일제 침략전쟁의 상징으로 여겨지는 일본 도쿄 지요다구의 야스쿠니 신사를 방문해 참배하고 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참배하지 않았지만 7년 연속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보냈고 “감사와 경의를 표한다”는 메시지도 전달했다. EPA연합뉴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