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중구 남대문로에 있는 10층짜리 오피스텔에서 15일 오전 8시2분쯤 화재가 발생해 유리창이 깨지고 연기가 치솟고 있다. 소방 당국에 따르면 불은 2시간여 만에 진화됐으며 건물 안 입주자와 사우나 이용객 등 23명은 긴급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었다. 이병주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