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션

미션 > 전체

“아베 정부는 부당한 경제 침략 행위 멈춰라”

한국청소년YMCA연합회, 일본 규탄 성명

한국청소년YMCA연합회(회장 노경민 이승희 박수경)는 최근 성명을 발표하고 수출규제 조치를 통한 일본 정부의 경제도발 행위를 규탄했다. 연합회는 “강제징용 배상 판결에 대한 불만으로 한국을 ‘화이트리스트’ 국가에서 제외한 일본의 수출규제 정책은 자유무역 질서에 어긋나는 것”이라며 “아베 정부의 이런 결정을 용납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아베 정부에 “역사적 책임 회피 수단으로서 수출규제 조치를 당장 중단할 것과 자유무역 질서를 위배하는 부당한 경제 침략 행위를 멈추고 평화로운 한·일 관계를 위해 노력할 것, 그리고 일본군 위안부와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즉각 사과하고 배상할 것”을 요구했다. 한국 정부에는 “일제 징용 피해자들이 배상 판결에 따라 적절한 배상을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 “위 요구사항이 지켜질 때까지 온·오프라인을 통한 일본 상품 불매 및 대체품 사용 운동에 적극적으로 동참할 것”이라며, 회원과 주변 친구들을 대상으로 현 상황에 관한 관심과 이해도를 높이기 위한 교육도 지속해서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임보혁 기자 bosse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