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포스트 유니콘랩’, 중장기 투자처로 인기

한국투자증권


미국 ‘유니콘 기업’(기업 가치 1조원 이상 비상장기업)에 투자할 수 있는 한국투자증권의 ‘한국투자 미국 포스트 유니콘랩’이 투자자들의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상품은 한투증권 리서치센터에서 선정한 유니콘 기업을 상장 초기에 분할 매수해 중장기 보유하는 전략을 추구한다. 상장 초기 기업은 미래 불확실성 등으로 주가 변동 폭이 큰 경우가 많다. 하지만 좋은 가치를 지닌 기업을 선별해 편입하면 중장기적으로 투자 수익을 극대화하는 전략이 될 수 있다. 아마존과 넷플릭스는 상장 이후 각각 1200배, 300배가 넘는 주가 상승을 기록하고 있다. 한투증권 관계자는 “2010년 이후 미국 주식시장에서 신규 상장 기업의 누적수익률이 시장 수익률을 웃도는 양호한 성과를 보여 왔다”고 설명했다.

제2의 아마존, 넷플릭스에 투자하고 싶다면 한국투자 미국 포스트 유니콘랩에 가입하면 된다. 올해 하반기에는 에어비앤비, 위워크 등이 상장을 앞두고 있다. 글로벌 혁신 기업들의 상장으로 미국 현지 펀드매니저와 애널리스트들의 관심도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한국투자 미국 포스트 유니콘랩은 한투증권 전 영업점에서 가입할 수 있고, 거치식과 적립식 중 선택할 수 있다. 최소 가입 금액은 거치식이 2000만원, 적립식은 300만원이다.

김성환 한투증권 개인고객그룹장은 “한국투자 미국 포스트 유니콘랩은 미국의 혁신 유니콘 기업에만 투자하는 국내 최초의 랩 서비스”라며 “리서치센터의 역량을 집중해 포트폴리오를 구성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중장기적 관점으로 투자한다면 좋은 성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