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로고)은 제18호 태풍 미탁 이재민들의 피해 복구를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1억원을 맡긴다고 31일 밝혔다.

태풍 미탁은 경북 울진, 영덕, 경주 일대에 특히 큰 피해를 주고 다수의 사망자와 이재민을 발생시켰다. 동서식품은 지난 4월 강원도 지역 산불 피해 때도 2억원의 성금과 구호물품을 기부한 바 있다.

2017년 포항 지진 피해에는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성금 2억5000만원을 기부했다.

이택현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