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선교·성지순례 안전 기상도] IS 최고지도자 사망… 소프트 타깃 테러 주의

시리아 이들리브주 바리샤 마을 주민들이 지난달 26일 미국의 공격으로 파괴된 집들을 둘러보고 있다. 수니파 극단주의 테러단체 이슬람국가(IS)의 최고지도자였던 알바그다디는 이곳에서 미군의 공격을 받자 자폭했다. AP연합뉴스

지난달 26일 시리아 북서부에 은신 중이던 수니파 극단주의 테러단체 이슬람국가(IS)의 최고지도자 알바그다디가 미군의 군사작전으로 사망했다. 국제 대테러 공조의 유의미한 성과로 볼 수 있지만, 지도자 사망에 따른 보복 테러나 테러집단 내 입지 강화를 위한 과시적 대형 테러 등의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최근 테러는 민간인을 공격하는 소프트 타깃 테러 경향을 보이고 있다. 시간과 장소를 가리지 않고 불특정 다수 민간인을 공격하는 무차별적 테러를 뜻한다. 관광명소나 축제 장소 등 사람이 많이 모이는 곳은 테러의 주요 표적이 되는 만큼 가급적 방문을 자제하고 방문할 경우 주변을 경계해야 한다. 탈출로와 엄폐물 등 주변 환경을 미리 파악해 위협을 인지한 경우 즉각 행동을 취할 수 있게 하자.

차량 진입이 자유로운 도로 주변에서는 차량돌진 테러가 발생할 수 있어 차도에서 멀리 떨어져 걷는 것이 좋다. 급발진 소리가 들리면 즉시 건물 쪽으로 피하도록 한다. 폭발음이나 총성이 들린다면 소리가 멎기 전까지 몸을 낮추고 최대한 움직임을 작게 해 보호벽이나 방어 구조물로 이동한다. 2차 공격, 폭발 가능성이 있으니 상황이 안정될 때까지 낮은 자세를 유지해야 한다.

테러는 돌발적이라 예방과 대응이 쉽지 않다. 테러 발생 시 대처법을 출국 전 반드시 숙지해두는 게 좋다.

외교부는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0404.go.kr)에서 세계 각국 여행경보 및 안전정보를 안내하고 있다.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스토어에서 ‘해외안전여행’ 검색)에서도 안내받을 수 있다. 긴급상황 시 영사콜센터로 연락하면 된다(+82-2-3210-0404).

해외 여행 안전정보 인터넷 사이트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0404.go.kr)
·스마트폰 앱 ‘해외안전여행’ 검색
·한국위기관리재단(02-855-2982·kcms.or.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