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퇴계로의 승우문화사에서 직원들이 2020년 달력을 뽑으며 구슬땀을 흘리고 있습니다. 벌써부터 내년을 준비하는 모습을 보며 나의 2020년은 어떨지 곰곰이 생각해봤습니다. 여러분의 2020년은 어떻게 다가올지 궁금하지 않으신가요?

사진·글 = 최현규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