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의 사회공헌재단인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이 올해 차량 총 50대, 타이어 총 2412개를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증정했다고 10일 밝혔다(사진).

한국타이어나눔재단은 ‘차량나눔’ 사업, ‘타이어나눔’ 사업 등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을 반영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오고 있다.

차량나눔은 이동에 어려움을 겪는 전국 사회복지기관에 경차 1대와 차량 등록, 탁송 등에 필요한 모든 제반 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2008년 시작해 올해로 시행 12년차를 맞이했으며 지금까지 총 497대의 차량을 증정해 전국 사회복지 현장을 돕고 있다.

타이어나눔은 전국 사회복지기관의 안전한 이동 환경을 위해 노후 타이어를 새 타이어로 교체해주는 사업이다. 2010년부터 매년 상·하반기 두 차례에 걸쳐 진행되고 있으며 올해까지 총 2만1000여개의 타이어를 증정했다.

임세정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