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방탄소년단(BTS·사진)이 다음 달 새 음반을 발표한다고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가 8일 밝혔다.

‘맵 오브 더 솔:7(MAP OF THE SOUL:7)’이라는 타이틀이 붙은 신보는 다음 달 21일 출시된다. BTS 리더인 RM은 지난 연말 미국 연예매체 버라이어티가 주최한 시상식에서 “새로운 앨범을 준비하고 있다. 가까운 장래에 여러분과 (음반 발매 소식을) 공유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BTS가 새 음반을 발표하는 것은 지난해 4월 내놓은 ‘맵 오브 더 솔:페르소나(MAP OF THE SOUL:PERSONA)’ 이후 약 10개월 만이다. 이 음반은 369만장의 판매량을 올리며 가온차트가 2011년 집계를 시작한 이래 최다 음반 판매량을 기록했다.

박지훈 기자 lucidfall@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