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설교] 그리스도의 심장

빌립보서 1장 8절


사람의 신체 중 가장 중요한 부분은 심장입니다. 하나뿐인 심장의 움직임에 따라 건강 상태와 생사가 결정됩니다. 심장은 인간이 필요로 하는 영양소와 산소를 운반해 적재적소에 공급합니다. 심장이 병들고 약해지면 몸 전체의 기능이 약해져 쓰러질지도 모릅니다. 그만큼 심장은 인간의 몸 기능에 중요합니다.

본문에서 바울은 “내가 그리스도의 심장으로 모든 사람을 사랑한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바울은 “나는 그리스도의 심장을 가졌고 이 심장으로 말하고 행동하고 처신하며 사람들을 대한다”고 말합니다. 예수님의 심장과 자신의 심장이 하나이기에 그리스도와 똑같은 마음과 생각으로 정의를 내리고 사랑한다는 뜻입니다. 예수를 믿고 구원에 이르게 되면 예수님 심장이 내 안에 각인됩니다.

이 심장을 헬라어로 ‘스폴랑 크노이스’라고 합니다. 한 사람의 마음에 정립된 인격을 뜻합니다. 엄밀히 말하면 인간 본연의 성품과 인격을 나타내는 영적인 인격을 뜻합니다. 성경에서 “의로우신 하나님이 사람의 마음과 양심을 감찰하시나이다(시 7:9)”고 말하는 것처럼 하나님께서는 그 사람의 심장으로 그의 중심을 보십니다.

성경에는 “나 여호와는 심장을 살피며 폐부를 시험하고 각각 그의 행위와 그의 행실대로 보응하나니”(렘 17:10)라는 구절이 있습니다. 또 “의인을 시험하사 그 폐부와 심장을 보시는 만군의 여호와여”(렘 20:12)라고도 합니다. 하나님이 내 심장의 중심을 감시하고 사찰하신다고 자각하는 사람은 스스로 중심을 살펴 자신을 깨우쳐 나갑니다(시 16:7).

초대 교회 시대 사도 바울은 교회와 형제를 사랑하는 일 모두를 그리스도의 심장으로 한다고 말했습니다. 사람이 이웃을 사랑하는 방법은 예수님의 마음으로 하는 것입니다. 그것만이 완벽한 사랑입니다. “너희 안에 이 마음을 품으라 곧 그리스도 예수의 마음이니”(빌 2:5).

하나님께서는 이 세상을 자신의 심장으로 사랑했습니다. 그 증거로 예수 그리스도를 이 세상에 보냈습니다. 예수도 그의 심장으로 사람을 사랑했고 완전한 구원을 이루고자 십자가에 달려 자신의 심장을 깨트렸습니다. 그 피로 속죄를 완성했습니다. 그를 믿는 모든 사람에게 그리스도의 마음을 심어주었습니다.

지금 우리가 그리스도를 사랑한다면 주님의 마음과 심장으로 살아가야 합니다. 교회는 그리스도의 심장을 깨트려 이 땅에 세운 그리스도의 몸입니다. 교회는 그리스도의 심장을 가진 사도들에 의해 이 땅에 세워진 그리스도의 심장입니다. 교회는 그에게 나오는 모든 사람을 향한 주님의 사랑입니다.

죄인을 용서하고 포로가 된 자를 자유롭게 하며 축복과 은혜를 주는 일 모두는 주님의 일입니다. 우리 모두 교회를 통해 예수님의 타는 듯한 심장 소리를 들어야 합니다. 나를 위한 그 사랑이 얼마나 간절하고 위대한지를 알아야 합니다. 영원히 멸망 받고 저주받을 죄인을 절대로 버리지 않고 대속한 예수의 사랑이 얼마나 크고 놀라운지를 깨달아야 합니다.

왜 우리가 그리스도를 위해 고난을 즐겁게 받아야 하는지 주님이 당신의 심장으로 하시는 말씀을 들어야 합니다. 인간을 향한 주님의 심장 박동은 세상 끝날 때까지 힘차고 강하게 뛸 것입니다.

성도 여러분. 우리 모두 주님의 심장으로 말합시다. 우리 입술은 주님께서 하는 말씀을 나타내는 통로입니다. 주의 심장으로 충만한 사람의 음성은 아름다운 천국의 음악이 됩니다. 주의 심장을 소유한 자의 행동은 무한한 능력이 있습니다. 창조적이고 생산적이며 모든 것을 형통하게 해 교회에 득이 되며 사회의 빛과 소금이 됩니다.

그런 사람들로 인해 천국은 확장되고 교회는 유익이 됩니다. 은혜가 퍼져 나가는 것입니다. 우리 모두 성령의 사람으로 살기 위해 자신을 되돌아보고 정진합시다. 내 생각이 아닌 주의 심장으로 말하고 행동하며 이웃을 사랑합시다.

고석환 목사 (기하성 총회 군 선교위원회)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총회 군 선교위원회는 대한민국 모든 국군 장병들을 아우르며 군 선교에 전념하는 기관입니다. 선교위원장인 고석환 목사는 여의도순복음교회 수석 부목사로 시무했으며 미국 시카고순복음교회와 대구순복음교회 담임목사를 역임했습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