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자 읽기] 2차 세계대전이 ‘히틀러의 전쟁’?

준비되지 않은 전쟁, 제2차 세계대전의 기원/A J P 테일러/페이퍼로드




많은 이들은 제2차 세계대전을 ‘히틀러의 전쟁’이라 말한다. 사악한 아돌프 히틀러와 그의 일당이 치밀한 계획을 세워 세계를 전쟁으로 몰아넣었다는 것이다. 하지만 이 책은 다르다. 역사는 한 사람의 일탈로 움직이지 않으며, 그 이면에는 복잡한 정치적 움직임이 있었다는 평범한 진리를 온갖 자료를 바탕으로 증명해낸다. 유영수 옮김, 560쪽, 3만3000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