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이 기내 주문형오디오비디오(AVOD) 서비스 콘텐츠 대폭 보강과 시스템 업그레이드에 나선다고 13일 밝혔다(사진).

대한항공은 새로 업데이트되는 영화 콘텐츠를 기존 월 평균 18편에서 40여편까지 늘려 현재 60여편이 제공되는데 연내 400여편으로 확대한다. 1월부터 할리우드 고전과 어린이 영화, 중국·일본 영화를 늘려나가고 있으며 2월 한국 고전 영화, 3월 인도 영화도 새롭게 선보인다.

드라마, 다큐멘터리 등 단편물 콘텐츠 비중도 높인다. 특히 전 세계적 한류 열풍을 감안, 한국 드라마와 최신 예능 콘텐츠를 중점적으로 확대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음악 콘텐츠도 케이팝 비중을 늘리고, 아이들을 위한 인기 애니메이션 곡을 추가한다.

정건희 기자 moderato@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