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신대 ‘착한 임대인’ 동참… 학교 내 업체 임대료 감면

서울신학대(총장 황덕형)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매출이 급감한 교내 임차업체의 고통을 나누기 위해 ‘착한 임대인 운동’에 동참했다. 서울신학대는 캠퍼스 내 업체들이 코로나19로 정상수업이 차질을 빚어 어려움이 커지자 3월 임대료를 전액 감면하기로 했다. 황덕형 총장은 “입주 업체의 임대료 부담을 덜기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코로나19가 속히 종식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아영 기자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