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용섭 충북 농업기술원장(오른쪽)이 박의광 연구사와 함께 농기원 아열대 스마트온실에서 수확한 바나나를 들어 보이고 있다. 충북 농기원 제공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