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알복지재단 ‘기빙플러스 답십리역점’ 개점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 목사)이 지난 21일 서울 지하철 5호선 답십리역사에 ‘기빙플러스 답십리역점’을 오픈했다(사진). 기빙플러스는 기업으로부터 기부받은 이월상품을 최대 9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하고 수익금으로 취약계층을 돕는 국내 최초 기업사회공헌(CSR) 전문 스토어다.

기빙플러스의 직원 3명 중 1명은 장애인 다문화 이주여성 등 취약계층이다. 고객 응대와 판매, 매장관리 업무를 맡은 장애인 직원들은 매장을 방문하는 손님들과 소통하며 장애인식을 개선해나간다.

정형석 밀알복지재단 상임대표는 “코로나19 여파로 소외계층의 고용위기가 심각한데 일자리를 제공하는 기빙플러스를 오픈할 수 있어 감사하다”며 “기업과 소비자, 지역사회 모두에 도움이 되는 ‘상생의 장’이 늘어나도록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전했다.

최기영 기자

신청하기

국내외 교계소식, 영성과 재미가 녹아 있는 영상에 칼럼까지 미션라이프에서 엄선한 콘텐츠를 전해드립니다.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