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JYP ‘온라인 전용 콘서트’ 기획회사 합작

‘Beyond LIVE Co’ 세계 최초… 걸그룹 트와이스 오는 9일 공연


K팝을 대표하는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와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가 세계 최초 온라인 전용 콘서트 ‘Beyond LIVE’(비욘드 라이브)를 위해 손을 잡았다.

SM은 4일 JYP와 세계 최초 온라인 전용 콘서트 Beyond LIVE를 위한 전문회사 ‘Beyond LIVE Corporation’(이하 BLC)을 설립했다고 밝혔다. BLC는 Beyond LIVE를 기획·운영하는 회사로 SM의 콘텐츠 프로듀싱 능력과 네이버의 기술이 만난 시너지에 JYP의 글로벌 네트워크 등이 더해지게 됐다. SM과 JYP는 글로벌 공동 사업 개발 등을 강화해 Beyond LIVE를 세계적인 온라인 콘서트 브랜드로 성장시킬 계획이다.

지난 4월 첫 선을 보인 Beyond LIVE는 세계 최초 온라인 전용 유료 콘서트다. AR(증강현실) 기술 및 다중 화상 연결을 통한 인터랙티브 소통 등으로 진화한 디지털 공연 문화를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SuperM(슈퍼엠), WayV(웨이션브이), NCT DREAM(엔시티 드림), NCT 127(엔시티 127), 동방신기, 슈퍼주니어가 Beyond LIVE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특히 오는 9일 글로벌 걸그룹 트와이스가 ‘Beyond LIVE-TWICE:World in A Day’(비욘드 라이브-트와이스 : 월드 인 어 데이)를 앞두고 있다. 박진영이 직접 기획에 참여한다. 하루 안에 도는 월드투어를 콘셉트로 한 이번 콘서트에서 트와이스는 온라인 공간을 기반으로 전 세계 팬들과 소통한다. 9일 오후 3시부터 네이버 V LIVE(브이 라이브)를 통해 전 세계에 생중계된다.

김현길 기자 hgkim@kmib.co.kr
트위터페이스북구글플러스